지난주 큰딸 집 무안에 다녀왔습니다. 바쁘다는 핑계로 자주 내려가지 못해서 미안하기도 하고..

딸이 목포로 이사 가는 일로 아이들 봐주러 한걸음에 달려갔습니다.

오랜만에 보는 지민이는 멍~하니 바라만 보고 있네요. ㅎ 자주 못 와서 미안해 지민아~~

우리 수혜는 유치원에서 글씨를 배워서 자랑하느라 야단 입니다.

간식을 먹고 밖에서 신나게 놀았지요.





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이제 사진 찍는 것도 잘하는 쉐~~ ㅎㅎ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징징거리다 아빠에게 혼이난 지민이가 울자 수혜는 바로 "이리와 지민아" 하고  안아 줍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언니라고 동생을 엄청나게 챙기는 편입니다. 안스러워라!!


          개미랑 노는 수혜와 지민이~ 비록 부유하거나 서울에서 살지는 못 하진만  

시골에서 자연과 더불어 자라는 아이들이 너무 보기 좋았습니다.

그리고 정말 다행이라 생각 되어집니다.

하지 마라! 뛰지 마라! 만지지 마라!  가만히 있어라!!

오감을 느낄 수 있다는 건 아이들에게  행복입니다.

그래서 감사하지요!!

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"함머니! 나봐요 수혜 잘 하죠?"



    돌도 장난감 입니다. 표정이 진지하죠??ㅋㅋㅋㅋㅋ
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수혜는 에너지가 넘칩니다.ㅎ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지민이는  조용히 노는 편입니다. 콧물 질질~~~~ ㅎㅎ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나무 가지를 잘라서  자기 이름을 쓰네요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엄마가 마당에서 놀면서 가르쳐 주웠다고 하네요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하늬야 짱!   지혜롭네요.^^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수혜랑 지민이는 자연이 장난감 입니다. 개미, 벌레, 풀, 꽃....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지민이는 마당에 있는 버섯을 따다가 선물이라며 계속 갔다 주네요. 다~~ 따버렸습니다.ㅋㅋ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별이는 자다가 나와서 멍~~~~~~~~~~~~~~~~~~~~!!




              지민이랑 수혜가 저녁을 먹으면서 다 먹을 때까지 일어 나지 않더라 구요. 김치,고기,야채도 엄청 잘 먹고 ㅎ


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상추 퍼먹어!! ㅎㅎ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상추에 고기랑 된장 발라서 먹는 쉐~~~~~시골 아이들 맞아요.ㅎㅎ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별아~~~ 상추가 그렇게 맛있쪄요?  감옥?? 의자에 2시간 꼼짝 안하고 앉아 있는게 신기했습니다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집에 돌아오는 길에 폭죽 사와서  아이들이랑 놀라주는 큰딸과 박서방~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자주 놀아줘서 익숙하더라구요. 흐뭇~~ 잘했쪄요!!!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오메~ 잘 노는거~~ 밥 잘먹고 집에와서 폭죽 놀아하고  아이들은 바로  잠이 들었습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내일은 이사하는 날이라서 아침부터 아이들 보려면 많이 피곤할 것 같습니다.^^




댓글을 달아주세요:: 네티켓은 기본, 스팸은 사절


BLOG main image
가나안농군학교/뉴젠아카데미/복스유니버스강사 010-2236-5907 탁은영
takwol33@naver.com

공지사항

탁월한 입맞춤 (682)
입맞춤 강의 (328)
[영상] 탁월한 성과 건강 (10)
탁월한 뒷담화 (302)
T-cross 대표강사 (11)
꼭 볼만한 정보! (8)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Total : 334,000
Today : 77 Yesterday : 95